나는 리액션이 좋은 여자가 좋다  

- 리액션(Reaction) : 반응, 반작용 [네이버 사전]
 
나는 리액션이 좋은 여자가 좋다              이미지 #1
영화  

2001년도에  <what woma nwant>라는 영화가 있었습니다. 멜 깁슨이 여성의 마음을 읽는 초능력이 생기면서 발생한 에피소드를 그린 영화입니다. 이 영화에서 멜 깁슨이 여성과 섹스를 하는 장면이 있는데, 섹스 도중 여성의 마음을 읽고 여성이 원하는 방식으로 섹스를 해서 여성이 크게 만족하는 장면이 나옵니다. 아마도 그 여성은 자신이 제일 기분이 좋은 섹스를 말하지 않아도 멜 깁슨이 알아서 해주었기 때문에 더 좋았을 것입니다. 하지만, 현실에서는 그런 초능력자는 없습니다.

저는 브라질 여성과 섹스를 한 경험이 있습니다. 브라질 출장 중에 호텔 Bar 에서 만난 여성과 원나잇을 한 것 이었습니다만, 그 후로 7~8년이 지난 지금까지, 그 여성과의 섹스는 제 경험 중에 가장 좋았던 섹스 중 하나로 기억에 남아 있습니다. 그 까닭은 여성에게 리드 당한 처음이자 마지막 섹스였기 때문입니다. 그녀는 제가 자신이 좋아하는 체위에서 다른 체위로 바꾸려 하면, 다리로 제 허리를 잡아서 체위를 바꾸지 못하게 하던가, 본인이 체위를 바꾸고 싶으면 자신의 몸을 움직여 제가 따라 움직이게 하는 방식으로 리드를 했었습니다.

섹스는 두 사람의 육체적 대화입니다. 브라질의 그녀는 말은 안했지만 행동으로 제게 자신이 원하는 것과 원하지 않는 것을 이야기했고, 저는 그녀의 이야기에 반응(Reaction)을 하는 대화를 했던 것입니다.그에 비해, 한국 사람들은 한 쪽의 일방전인 대화만 이루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전희를 즐길 때도 상대방의 손길에 자신의 몸을 맡기고, 교합(交合)을 할 때도 남성의 리드에 여성이 몸을 맡기는 식의 섹스가 일반적입니다. 남성은 적극적으로 말을 하지만 여성은 대답이 없거나, 단답형의 대답만 돌아오는 경우도 많습니다. 말을 거는 데 상대방의 반응(Reaction)은 없거나 소극적인 것입니다. 이것은 대화가 불편한 인간관계와 다를 것이 없습니다.

리액션은 대화를 풍성하게 합니다. 커피숍에서 소개팅을 하는 상황을 가정해 보겠습니다. 한 사람이 이야기를 할 때 상대방이 맞장구를 잘 쳐주면 이야기하는 사람은 신이 나서 이야기를 합니다. 한 가지 이야기 꺼리가 다 떨어져 갈 때 쯤, 다른 화제를 살짝 던져주면 또 다시 이야기 꽃을 피우기도 합니다. 이렇게 이야기를 하다보면 한 두 시간쯤은 순식간에 지나갑니다. 그래서 사람들은 자신과 대화가 잘 통하는 사람과 인간관계를 형성하려고 하는 것입니다. 대화가 잘 통하는 사람과의 대화는 항상 즐거우니까요.

섹스도 대화처럼 서로 즐겁자고 하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사람과의 대화처럼 즐거운 것은 또 없을것입니다. 하지만 한 사람만 떠들고 있으면 그 대화는 오래가지 않습니다. 상대방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것은 매우 중요한 대화의 덕목이지만, 듣기만 하는 것은 좋은 대화법이 아닙니다. 대화란 주고 받음으로써 서로를 알아가는 과정이기 때문입니다. 생각과 마음은 전하지 않으면 전해지지 않습니다. 전하지 않은 생각과 마음을 아는 사람은 초능력자 뿐입니다. 하지만, 현실에 그런 초능력자는 없다고 말씀드렸습니다.

그래서, 저는 섹스를 할 때 리액션이 좋은 여자가 좋습니다. 섹스를 즐길 때, 어느 부분에서 상대방의 리액션이 크면 그 부분에 집중을 할 수 있고, 반대로 리액션이 없거나 작으면 다른 부분을 찾아 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주거니 받거니 대화를 하는 것입니다. 그렇게 상대방의 몸을 알아 가게 되는 것입니다. 마치 대화를 나누면서 상대방의 성격을 알아 가는 것처럼 말입니다.
  성지식 - 456번 자료   0.0 / 추천별점 : 0 명